728x90

아래 엑셀자료는 2018년도에 고양이님들에게 먹이던 사료, 간식, 모래 구매 이력이다.

영어 이름으로 된 제품들이 많아 기억하기 귀찮아 기록하기 시작했었던 기억이 난다. 

웹박스 리키릭스 간50g은 정말 환장하고 먹는 간식이였다.

그러나 캐나다에서는 구입할 수 없었기에 캐나다에서 대체할 간식을 찾아서 조금씩 섞어서 나중엔 교체할 수 있었다.

처음엔 그냥 줬더니 냄새만 맡아보고 먹지 않았다.

웹박스 리키릭스를 대체했던 제품은 아래 사진에서 보는 Catit Creamy Lickable Cat Treat -Checken&Liver recipe이다. 웹박스 리키릭스 간 제품 보다 가격은 더 저렴했다.

웹박스 리키릭스는 프랑스에서 수입하는 제품이였던 것 같다. 

한국에 돌아와서 웹박스를 구입하려고 보니, 모든 판매 사이트에 재고가 없었다.

코로나 때문에 수입을 안하는 것일까? 

유일한 습식간신인데 아직 대체할 제품을 찾지 못했다. 

두 녀석 모두 입맛이 너무나 까다롭다.

건조에 사용한 리큅 식품 건조기

하림 닭가슴살은 구입해서 식초를 2수푼 넣어서 물에 담근 후 30분 뒤에 행궈서 자른 후 건조기에 말려서 간식으로 줬다.

닭가슴살 말린 것을 구입하기엔 가격이 너무 비샀기에 리큅 식품건조기를 구입해서 사용했다.

건조 완료된 닭가슴살과 안심살

마도로스펫 가자미 트릿만 먹는 녀석과 마도로스펫 연어트릿만 먹는 녀석으로 분리가 되었기에 따로 따로 구입해서 먹였다. 이 간식들 역시 사료보다 더 좋아했고, 다른 종류의 말린 생선들이 있었으나 아무것도 먹지 않았고, 유일하게 각각 가자미와 연어만 먹었다. 참 까다로운 놈들이다. 캔에 들은 습식들은 모두 실패했다. 먹지를 않는다.

캐나다는 한국에서 우리가 먹이던 사료의 가격이 더 저렴했다.  한국에서는 네이처스 버라이어티 생식본능 얼티밋 프로틴 캣 그레인프리(치킨) 1.8kg 짜리를 53,000원에서 5,5000원 정도에 구입해서 먹였다. 가끔 4만원대에도 나온적이 있었지만 유통기한이 얼마 남지 않는 사료인 경우가 있었기에 5만원대에서 구입을 해왔다. 

 

9월 초 고양이 두마리와 함께 한국으로 귀국했고, 먹이던 사료 1봉지와 여분의 사료 1.8kg를 하나 더 사서 가지고 들어왔고 먹던 사료가 얼마 남지 않아 사료를 주문하기 위해 네이버 쇼핑 검색을 하여서 가장 저렴한 가격으로 파는 사이트를 찾았고, 앱도 설치했다. 한국에서는 여전히 1.8kg 사료가 5만대에서 구입할 수 있었다. 그러나 캐나다에서 훨씬 저렴하게 구입해서 먹였기 때문에 비싸보였고, 4.5kg 그나마 저렴해 보여서 구입하였다.

구입한 사이트는 펫프렌즈였고, 앱을 설치하고 첫 구매시 5천원 할인을 해준다고 해서 앱을 설치한 후 5천원 할인 받아서 69,900원에 4.5kg 사료를 구입하였다.

"첫 만남 기억할게요" 라며 편지도 보내주고, 포장도 되게 깔끔했다.

다음에도 사이트에서 검색했을 때 이곳에서 판매하는 가격이 비슷하거나 저렴하면 또 구입할 예정이다.

 

캐나다에서는 네이처스 버라이어티 캣 인스팅트 얼티밋 프로틴 치킨 4.5kg(10Lb)을 69.99불에 구입할 수 있다. 

source: pet smart

캐나다 1달러가 한국돈으로 955.73원으로 계산하면 69,000원 정도에 구입할 수 있다.

(펫스마트 사이트 링크 : 바로가기)

1.8kg(4Lb) 짜리 사료는 39.99달러에 구입할 수 있고 환율계산해보면 38,2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구글 사이트 환율 검색 스크린샷>

습식으로 줄 간식을 찾아야하는데, 아직 찾지 못해 큰일이다. 좀 더 발품을 팔아야 할 듯 하다.

건강하게 잘 지내자 우리 냐옹이님들!!!

반응형
SNS 공유하기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